일본간장 이야기

간만에 스시를 먹으로 나갔다.
집집마다 개성이 강한 일본 초밥집
도쿄를 떠나서 처음 먹는 초밥 이기도 하고 오랜만에 스시다.

스시집에 간장이 두개나 놓여져 있는데
규슈 남쪽(쿠마모토)쪽에는 간장이 정말 달달하다.

달달한 다시에 푹신하고 부드럽게 말아 샤리에 올린 타마고스시에
특유의 감칠맛이 넘치고 달달한 쿠마모토 간장을 찍어먹으면 다른 곳 에서는
전혀 맛 볼수 없는 쿠마모토 지역의 고유의 맛을 느낄 수 있다.